부천시 원종사거리 일원 단수 예정

26일부터 7월 5일까지 3단계 수계전환 통해 수돗물 정상 공급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06/21 [11:29]

부천시 원종사거리 일원 단수 예정

26일부터 7월 5일까지 3단계 수계전환 통해 수돗물 정상 공급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06/21 [11:29]

▲ 수계전환 계획도     ©부천시

 

부천시는 원종사거리 일원 지하철 공사 추진에 따른 수도관(D700mm) 일부 구간 이설을 위해 성곡사거리에서 오정농협사거리 구간을 26일부터 7월 5일까지 단수할 예정이나, 타 공급관로 수돗물 대체 공급을 통한 수계전환으로 수돗물을 정상 공급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번 수계전환은 26일부터 7월 5일까지 3단계로 나눠 실시할 예정이다. 수계전환을 통해 수돗물은 정상 공급되지만, 수계전환 시 오정동, 원종동 일원에 일시적 적수 발생 등 영향을 미칠 것으로 예상된다.

 

세부적으로는 26~27일 실시되는 1단계에는 원종동 일원, 28~29일 실시되는 2단계에는 오정동·원종동 일원, 7월 4~5일 실시되는 3단계에는 오정동·원종동 일원이 영향을 받게 된다.

 

이에 따라 시는 밸브를 서서히 개방하고 유속변화 구간을 중점관리하는 한편, 사전 이토 및 소화전 방류와 실시간 현장수질 모니터링등의 선제적 조치로 적수발생 예방을 위해 철저히 대비할 방침이다.

 

또 비상상황 발생에 대비, 종합상황실을 운영하여 생수병 및 운반 급수차량을 대기시켜 비상급수를 확보하는 등 지역주민들의 불편을 최소화하고예정시간 내에 수돗물이 정상 공급될 수 있도록 준비한다.

 

조효준 부천시 환경사업단장은 “금번 수계전환으로 인한 지역주민들의 생활불편이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하고자 하나 일시적인 적수가 발생할 수 있다”며 “적수 발생 시 아파트, 학교 등 대수용가에서는필요 시 유입밸브를 차단하고 일반 수용가에서는 충분한 방류 후 사용하는 등 주민들의 적극 협조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디카시-dica詩] 빈 의자
1/5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