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BIAF 수상작, 첫 오스카상 수상!

BIAF2020 EBS상 수상 <무슨 일이 있어도 너를 사랑해>, 93회 오스카상 단편애니 부문 수상
윌 맥코맥·마이클 고비에 감독 작품...올해 행사 기대감 높아져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04/26 [14:25]

2020 BIAF 수상작, 첫 오스카상 수상!

BIAF2020 EBS상 수상 <무슨 일이 있어도 너를 사랑해>, 93회 오스카상 단편애니 부문 수상
윌 맥코맥·마이클 고비에 감독 작품...올해 행사 기대감 높아져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04/26 [14:25]

▲ 수상작품의 내용 일부   © 부천시민신문


2020년 제22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영화제(BIAF2020)에서 EBS상을 수상한 <무슨 일이 있어도 너를 사랑해>(넷플릭스 공개작 <혹시 내게 무슨 일이 생기면>)가 26일 오전 10시(한국시간) 미국 로스엔젤레스 돌비국장에서 열린 제93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단편 애니메이션상을 수상했다.

 

유일한 한국 작품인 에릭 오 감독의 <오페라> 수상 여부로 관심을 모았던 제93회 아카데미시상식 단편 애니메이션 부문 최종 후보로는 BIAF2020 수상작 아드리앙 메리고우 감독의 <지니어스 로시>를 포함, 총 5편이 후보로 올랐으며, 최종 수상의 영예는 윌 맥코맥·마이클 고비에 감독의 <무슨 일이 있어도 너를 사랑해>가 차지했다.

 

한국 출신 노영란 애니메이터가 참여한 작품으로 화제를 모았던 <무슨 일이 있어도 너를 사랑해>는 <혹시 무슨 일이 내게 생기면>이라는 제목으로 넷플릭스에서도 공개되었다. 작품은 총기 사고로 사랑하는 딸을 잃은 뒤 부부가 겪는 정신적 고통을 그린 내용으로, 뭉클하지만 단단한 메시지를 던지는 작품이다.

 

BIAF 수상작이 아카데미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BIAF2017 단편 부문 상영작 <할아버지는 바다 코끼리>가 2019년도 제91회에서, BIAF2018 학생 부문 심사위원상 <나의 여동생>이 2020년도 제92회 아카데미시상식에서 각각 단편 애니메이션 부문 최종 후보로 올랏으나 수상은 불발된 바 있다.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IAF2021) 측은 “<무슨 일이 있어도 너를 사랑해>가 아카데미상을 수상하면서 올해 상영작들에 대한 기대감이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고 전망했다.  

 

대한민국 최초 아카데미 공식지정 국제영화제이자, 아카데미 품격에 맞는 작품들과 함께하는 제23회 부천국제애니메이션페스티벌(BIAF2021)은 10월 22일부터 26일까지 열린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2050 탄소중립을 위한 ‘자원순환 시민활동’
1/8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