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FC_인터뷰] 김영찬, “팀 승격 위해 헌신 하겠다”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0/04/24 [23:55]

[BFC_인터뷰] 김영찬, “팀 승격 위해 헌신 하겠다”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0/04/24 [23:55]
▲ 김영찬 선수     © 부천시민신문

 

▲ 김영찬 선수     © 부천시민신문

코로나19로 리그가 잠정 연기된 상황에서 부천FC1995 선수단은 개인위생과 철저한 외부인 통제 하에 스케쥴에 따른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부천은 리그가 연기된 4월 한 달 간 매주 인터뷰를 통해 선수단을 소개하는 시간을 갖는다.

 
이번 시즌을 앞두고 부천FC1995로 이적하게 된 김영찬은 전북현대에서 프로 데뷔 후 오랜 임대기간을 걸쳐 부천으로 이적했다. 그의 커리어 중 최초 이적이다. 부천에서 정착한 그를 만나보았다.

 
부천으로의 이적과정에서 그는 “부천은 상대할 때마다 항상 끈질기고 포기하지 않는 힘든 팀이었다”며 소회를 밝혔다. 이어 “그만큼 선수로서 배울 게 많고 성장할 수 있다는 느낌을 많이 받아 부천을 선택하게 되었다. 매력적이고 열정적인 팬들의 응원이 있어 대단한 팀인 것 같다”고 말했다. 

 
현재 팀의 중간 역할을 맡고 있는 김영찬은 팀 분위기에 대해 “서로 이야기도 많이 하고 단합이 잘 되는 것 같다. 팀 분위기를 올리는 데 선수단 중간에서 팀이 한 마음 한 뜻이 될 수 있도록 하는 것이 내 역할인 것 같다”고 책임감을 나타냈다.

 
김영찬은 이번 시즌 특히 팀을 위한 헌신을 강조했다. 그는 “개인적인 목표보다는 팀이 승격하는데에 있어서 수비진에서 열심히 뛰고 싶다. 중간에서 어린 선수들도 잘 이끌고 소속감과 책임감을 느끼며 팀이 원하는 목표로 올라갈 수 있도록 희생하고 싶다”고 포부를 밝혔다.

 
마지막으로 그는 “올 해 부천으로 이적하면서 좋은 모습을 보여 팬들에게 나를 알리고 팬들이 좋아하는 선수가 되고 싶다”면서 “저와 팀 모두 많은 응원 바란다”는 메시지를 전했다. 

▲ 김영찬 선수     © 부천시민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김영찬, 부천FC, 축구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디카시-dica詩] 빈 의자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