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나눔은 모두를 위한 사회백신”

경기도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내년 1월 31일까지 276억 원 모금목표
시·군별 모금행사 진행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12/01 [16:47]

[경기도] “나눔은 모두를 위한 사회백신”

경기도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 개최... 내년 1월 31일까지 276억 원 모금목표
시·군별 모금행사 진행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12/01 [16:47]

 

 

경기도와 경기도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1일 도청오거리 교통섬에서 ‘희망 2022 나눔캠페인: 나눔, 모두를 위한 사회백신’ 출범식과 ‘사랑의 온도탑 제막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오병권 경기도지사 권한대행을 비롯해 이순선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장현국 경기도의회 의장, 손대권 육군 제51사단장, 윤영선 경기중앙지방변호사회장 등이 참석했다.

 

오병권 권한대행은 “코로나 이후 도민들의 삶이 더 팍팍해지고 있는데 올해 캠페인 이름처럼 나눔은 모두를 위한 사회백신이라고 확신한다”며 “작년에 이어올해도 사랑의 온도탑 100도를 달성하리라 기대한다. 희망2022나눔캠페인에 도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장현국 의장은 “공동체가 건강하기 위해서는 공동체 구성원이 있는 어느 한 곳이라도 무너지는 일이 없어야 한다”며 “더 많은 도민의 마음이 모여 사랑의 온도탑의 온도가 그 어느 때보다도 뜨겁게 달아오르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참석자들은 온도탑 가림막을 함께 제거한 뒤 주사기 모형 대형판을 들고 온도탑을 찌르는 ‘사회백신’ 퍼포먼스와 카드섹션을 진행했다.

 

이번 캠페인은 276억 원 모금을 목표로 1일부터 2022년 1월 31일까지 62일간 진행된다. 지난해에는 302억8,100만 원을 모금해 달성률 111.4%(목표액 271억8천만 원)를 기록했다.

 

사랑의 온도탑은 모금 목표액의 1%인 2억7,500여만 원의 성금이 모금될 때마다 온도가 1도씩 올라가는 온도계 모양으로 이를 통해 모금액 확인이 가능하다. 올해는 경기도청 오거리를 비롯해 수원, 화성, 용인, 안양, 안산, 파주, 김포 등 도내 7개 시에 설치된다.

 

이웃사랑 성금은 내년 1월 31일까지 시·군청 및 읍·면·동 주민센터의 성금 및 물품 기부접수, 무통장 입금, ARS, QR코드 기부 등 다양한 방법으로 참여할 수 있다.

 

한편, 오병권 권한대행은 ‘희망 2022 나눔캠페인’ 출범식에 앞서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사랑의 열매 달기 행사를 갖고 성금을 기부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부천시민 삶과 감정, 도시 문학으로 재탄생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