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진출!

부천시,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업무협약식 참석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06/22 [11:56]

부천시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진출!

부천시, 경기도 공공배달앱 ‘배달특급’ 업무협약식 참석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06/22 [11:56]

▲ 업무협약식 모습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도 경기도 공공배달 앱 '배달특급'에 참여한다.

 

부천시는 21일 경기도청 신관 상황실에서 열린 경기도 공공배달 플랫폼 ‘배달특급’ 업무협약식에 참석, 경기도주식회사와 협약을 맺었다.

 

이날 협약식에는 장덕천 부천시장을 비롯해 이재명 경기도지사, 남양주·시흥·의정부·광주·하남·군포·여주·동두천·과천·가평 등 11개 지역 시장·군수, 이석훈 경기도주식회사 대표 등이 참석했다.

 

배달특급은 배달 앱 시장의 독과점 문제를 해소해 공정한 시장질서를 확립하고 외식업에 종사하는 소상공인을 돕기 위해 경기도주식회사가 추진하는 배달 앱 서비스다. 앱 개발은 NHN페이코가 전담했다.

 

배달특급이 정식으로 출시될 경우, 광고비가 없고 중개수수료가 기존 배달 앱보다 적어 가맹점은 비용을 줄일 수 있다. 중개수수료는 1%이고, 외부결제 수수료는 0.5~2.5%로 배달 앱 중 가장 낮은 수준이다.

 

무엇보다 부천페이로 결제가 가능해 인센티브 10% 혜택에 5% 쿠폰을 지급해 소상공인과 이용자 모두에게 큰 도움이 될 것으로기대하고 있다.

 

이번 협약에 따라 경기도는 공공 디지털 SOC 구축과 소상공인 교육, 사업홍보 등 공공배달 플랫폼 사업의 안착과 성공적인 운영을 추진하고, 부천시는 공공배달 플랫폼 사업의 조기확산과 안정적 운영을 위해 적극 지원하기로 했다. 또 경기도주식회사는 배달특급의 합리적 운영과 서비스 증진, 소상공인 판로지원 등에 힘쓰기로 했다.

 

이와 관련해 시는 배달 앱 조기 정착을 위한 제반 사항 구축 등에 적극 협력하고, 하반기 가맹점 모집과 앱 활성화를 위한 홍보 등을 통해 서비스 운영을 시작할 방침이다.

 

장덕천 시장은 "소상공인과 소비자가 함께 상생할 수 있는 좋은 플랫폼을 도입한 만큼, 이를 추진하는 데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소상공인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돼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디카시-dica詩] 빈 의자
1/4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