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문 의원, 경기도 특조금 29억 9,000만원 확보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05/04 [14:54]

배수문 의원, 경기도 특조금 29억 9,000만원 확보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05/04 [14:54]

▲ 베수문 의원  © 부천시민신문

경기도의회 교육행정위원회 배수문 의원(더민주, 과천)이 부림동 다목적회관 신축(10억원), CCTV 설치(9억9000만원), 주요도로 재포장 공사(10억원) 3개 사업에 필요한 도비 29억 9,000만원을 확보했다고 4일 밝혔다.

 

총 사업비 16억 중 10억원을 지원받는 부림동 다목적회관 신축 사업은 공무원이 사용하던 공용주택을 주민편의시설로 환원하는 사업이며, 2022년 4월 완공을 목표로 부림동 주민들에게 회의실, 행복마을 관리소, 공유주방 등 편의시설을 제공할 예정이다. 중앙동 회관은 향교말길 39에 있던 공용주택으로 2020년 10월 개관했다. 도란도란 카페와 건강 지킴이 헬스장 등 주민편의시설이 마련돼 있다.

 

또한 CCTV 설치 사업은 총사업비 9억9000만원을 전액 도비로 확보해 과천 관내 25개소에 CCTV를 신규 설치하고, 기존 설치된 저화질 카메라 257대의 성능을 개선하는 등 범죄예방을 위해 소요된다. 

 

주요도로 재포장 공사를 위해 확보된 10억원은 과천대로 및 중앙로의 노면 재포장에 투입될 예정으로 쾌적하고 안전한 도로환경을 조성할 수 있게 되었다. 현재 과천을 관통하는 과천대로 및 중앙로는 과천 아파트 재건축과 서울과 경기를 오가는 차량들로 통행량이 많고, 여름철 발발하는 장기간 집중호우 등으로 도로의 변형 및 균열, 포트홀 등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어 도민들이 사고의 위험에 노출되어 있었다. 이번 도비 확보로 과천시 주요도로 재포장공사 추진이 가능해짐에 따라 도로정비가 완료되면 사고 발생률 감소로 도민들의 안전도가 제고될 것으로 전망된다.

 

배수문 의원은 “2021년 전반기 특별조정교부금 29억9000만원을 확보하여 도민들에게 꼭 필요한 현안사업을 원활히 추진할 수 있게 돼 기쁘게 생각한다. 앞으로도 도민들의 편리하고 안전한 생활을 위해 의원으로서 소임을 다하겠다”고 소회를 전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디카시-dica詩] 화석의 고백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