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고 통합운영 ‘경기 미래학교’, 교육부 심사 통과

부천 옥길·의왕 내손 중·고, 2024년 3월 개교 예정...각 12학급 개설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05/04 [09:37]

중·고 통합운영 ‘경기 미래학교’, 교육부 심사 통과

부천 옥길·의왕 내손 중·고, 2024년 3월 개교 예정...각 12학급 개설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05/04 [09:37]

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이 추진하고 있는 ‘부천 옥길 중‧고 통합 운영학교’와 ‘의왕 내손 중‧고 통합 운영학교’가 교육부 심사를 통과했다. 

 

중‧고 통합 운영학교는 중‧고 교육과정 연계와 교원 통합 운영으로 6년 동안 학생 소질과 적성에 맞는 진로 교육과 융합 교육 등을 추진해 미래 사회를 대비할 학생 역량을 길러주는 학교로 도교육청이 2019년부터 추진했다. 

 

부천 옥길 중‧고 통합 운영학교는 교육부 중앙투자심사에서 적정으로 통과되었으며, 의왕 내손 중‧고 통합 운영학교는 지역 특성을 반영한 교육과정 편성 등을 조건으로 교육부 심사를 통과했다. 

 

심사를 통과한 두 학교 모두 중‧고 각각 12학급 총 24학급 규모로 운영되며, 2024년 3월 개교 예정이다.

 

도교육청 미래교육정책과 황윤규 과장은 “교육부 심사 통과 결과를 면밀하게 검토하고 반영해 일정에 맞춰 두 학교 모두 개교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두 학교 설립을 통해 미래교육이 더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천 옥길 중·고 통합운영학교는 부천시 소사구 옥길동 712-2에 신설되며 남녀 공학으로 경기도 권역에서 학생을 모집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디카시-dica詩] 화석의 고백
1/9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