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 사회·복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부천시, 전 시민에 ‘재난소득’ 5만원 지급
총 700억여 원 지급...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연계 20% 시 지원
기사입력  2020/04/03 [13:28] 최종편집    부천시민신문
▲ 강병일 당대표, 김동희 의장, 윤병권 당대표가 지켜보는 가운데 장덕천 시장이 재난기본소득에 대한 발표를 하고 있다.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려움이 직면한 시민들의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급 재난지원금 700억여 원을 지급한다고 밝...
더보기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병일 당대표, 김동희 의장, 윤병권 당대표가 지켜보는 가운데 장덕천 시장이 재난기본소득에 대한 발표를 하고 있다.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는 코로나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어려움이 직면한 시민들의 생활 안정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긴급 재난지원금 700억여 원을 지급한다고 밝혔다.

 

시는 「부천시 재난기본소득」지원 방안을 마련하여 모든 시민에게 1인당 5만 원씩 414억 원을 지급하고,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20%를 분담하여 소득 하위 70% 이하 가구에 285억 원을 지급한다.

 

부천시민은 4인 가족 기준으로 부천시 재난기본소득 20만 원,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40만 원, 정부 긴급재난지원금 100만 원 등 최대 160만 원을 받을 수 있다. 부천시․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은 나이와 소득에 상관없이 모든 시민에게 지급되지만, 정부 긴급재난지원금은 소득 하위 70% 이하 가구에 지급된다.

 

시는 모든 시민이 편리하고 신속하게 재난지원금을 받도록 정부 및 경기도와 적극적으로 협력하고, 향후 구체적인 지원계획을 마련하여 시 홈페이지와 공식 SNS를 통해 공개할 예정이다.

 

또한, 시는 코로나19로 직·간접적 피해를 받은 소상공인·자영업자에 대한 지원 방안을 별도로 마련할 예정이다.

 

장덕천 부천시장은 “사상 초유의 경제 위기 속에 빠져 모두가 어려운 시기에 부천시 긴급재난지원금이 위기 상황을 만회하기엔 부족하지만, 코로나19로 고통을 받는 시민들에게 작은 위로가 뒤고 위축된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 마중물이 되길 희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기자회견에는 부천시의회 김동희 의장을 비롯해 더불어민주당 강병일 당대표, 미래통합당 윤병권 당대표가 참석, 부천시의 재난기금 지원에 찬성 입장을 밝히고 지원에 적극 협조하기로 했다.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재난, 기금, 소득 관련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