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관/ 단체 >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놀라운 오케스트라’ 동영상 교육 진행
부천문화재단, ‘코로나19’로 비대면 문화예술교육 도입
기사입력  2020/03/27 [20:22] 최종편집    부천시민신문
교육 결과는 ‘아무 연주 챌린지’ 및 ‘방구석 놀라운 음악회’로 발표 예정 ▲ ‘놀라운오케스트라’의 권 명 음악감독이 단원에게 동영상으로 연주 기술을 설명하고 있다.     © 부천시민신문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부천문화재단(이하...
더보기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교육 결과는 ‘아무 연주 챌린지’ 및 ‘방구석 놀라운 음악회’로 발표 예정

▲ ‘놀라운오케스트라’의 권 명 음악감독이 단원에게 동영상으로 연주 기술을 설명하고 있다.     © 부천시민신문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 운동이 펼쳐지고 있는 가운데 부천문화재단(이하 재단)은 지역 아동·청소년 오케스트라 교육을 비대면 방식으로 전향했다. 

 
부천문화재단이 10년째 진행하고 있는 아동·청소년 오케스트라인 ‘놀라운 오케스트라’는 지난 25일부터 음악교육 동영상 자료를 단원 100여 명에게 발송, 교육을 시작했다. 동영상에선 오케스트라 음악감독과 강사가 직접 출연해 연주 기술과 곡의 의미 등을 설명한다. 재단은 해당 콘텐츠를 매주 단원에게 발송하고, 모바일 메신저를 활용해 수업 참여도를 확인한다. 

 
모든 단원이 같은 곡을 연주하는 동영상을 찍고 편집을 통해 비대면 합주하는 프로젝트 ‘아무 연주 챌린지’도 진행한다. ‘사회적·물리적 거리 두기’ 캠페인에 동참하기 위해 잠정 중단한 합주를 비대면 형식으로 하기 위해서다. 강사진도 비대면 합주 영상을 제작해 ‘방구석 놀라운 음악회’란 이름으로 시민에게 선물하겠다는 뜻을 밝혔다. 

 
모바일 환경에 익숙한 아동·청소년 단원들은 ‘온라인 문화예술교육’이 흥미롭다는 반응이다. 

 
단원 홍윤서(13)양은 “새롭고 재미있다”며 “단원 모두 건강한 모습으로 빨리 만나고 싶다”고 말했다. 권 명 음악감독도 “동영상으로 진행하는 문화예술교육이 아직은 어색하면서도 신선하다”며 “미래형 문화예술교육에 한걸음 다가섰다고 느낀다”고 교육 소감을 밝혔다. 또한 “단원들의 실시간 문의에서 음악에 대한 열정을 확인할 수 있었다”고 덧붙였다. 

 
재단은 온라인 교육을 통해 아동·청소년 참여자에게는 배울 수 있는 기회를, 강사에게는 가르칠 수 있는 기회를 보장하고 있다.

▲ ‘놀라운오케스트라’의 단원들이 촬영한 동영상을 모아 비대면 합주를 하고 있다.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민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트위터 페이스북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