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부천시] 민간 참여로 복지사각지대 발굴 '촘촘하게'

인천가톨릭사회복지회와 온스토어 나눔 협약식 개최...5천만원 후원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4/02/14 [11:59]

[부천시] 민간 참여로 복지사각지대 발굴 '촘촘하게'

인천가톨릭사회복지회와 온스토어 나눔 협약식 개최...5천만원 후원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4/02/14 [11:59]

▲ 조용익 부천시장(왼쪽)이 이상희 인천가톨릭사회복지회장(오른쪽)과 ‘부천 온(溫)스토어’ 나눔 협약서를 들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부천시민신문


부천시(시장 조용익)가 민간 참여로 더욱 촘촘한 복지사각지대 발굴망을 구축한다.

 

부천시는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민관 협력을 강화하기 위해 인천가톨릭사회복지회(회장 이상희)와 14일 ‘부천 온(溫)스토어’ 나눔 협약을 체결했다.

 

‘부천 온(溫)스토어’ 사업은 슈퍼마켓, 약국, 공인중개사사무소 등 우리 주변 마을 가게에서 직접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필요시 긴급생필품을 지원하는 부천시만의 복지사각지대 발굴 모델이다. 2023년 기준 98곳의 가게가 참여해 413명의 위기가구를 발굴하고 2천여만 원 상당의 긴급 생필품을 지원하였다.

 

나눔 협약과 함께 인천가톨릭사회복지회는 ‘부천 온(溫)스토어’ 사업을 위한 후원금 5,000만원을 전달하고 지역 복지사각지대 발굴에 힘을 보탰다. 후원금은 부천시 관내 10개 종합사회복지관과 연계해 긴급 생필품 사업비 등 ‘부천 온(溫)스토어’ 사업 추진에 활용될 예정이다.

 

부천시는 ‘부천 온(溫)스토어’ 사업 고도화를 위해 참여 가게를 150개로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부천시 행정체제 개편으로 3개 구에 새롭게 신설된 스마트행정안전팀을 통해 동(洞) 행정복지센터와의 연계를 긴밀히 하고 모니터링 등 관리기능을 대폭 강화한다는 전략이다.

 

조용익 부천시장은 “‘부천 온(溫)스토어’는 민간의 재원으로 시민과 함께 만들어가는 복지사각지대 발굴 우수 모델”이라며 “인천가톨릭사회복지회에서 힘을 모아주셔서 든든하다. 앞으로도 복지사각지대를 해소하는 지속가능한 사업이 되도록 사업을 체계적으로 관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 양 기관 관계자들이 함께   © 부천시민신문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이동
메인사진
제28회 BIFAN, AI와 인간의 고찰 담은 <원더랜드> 특별상영!
  • 썸네일
  • 썸네일
  • 썸네일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