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권 교체 위한 대선 승리 다짐”

서영석 국민의힘 부천시을 위원장, 윤석열 대선 후보 선출 소감 밝혀

부천시민신문 | 기사입력 2021/11/09 [07:49]

“정권 교체 위한 대선 승리 다짐”

서영석 국민의힘 부천시을 위원장, 윤석열 대선 후보 선출 소감 밝혀

부천시민신문 | 입력 : 2021/11/09 [07:49]

▲ 후보 경선이 열린 지난 5일 서영석 위원장과 윤석열 후보(오른쪽)  © 부천시민신문


‘윤석열 국민캠프 정무특보’를 맡고 있는 서영석 국민의힘 부천시을 당협위원장은 8일 윤석열 전 검찰 총장을 대선후보로 선출한데 대한 소감을 밝히고, 정권 교체를 위한 대선 승리의 그 날까지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서영석 위원장은 “윤석열 후보가 내년에 실시되는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로 선출된데 대해 당원은 물론 많은 국민들이 성원과 지지를 보내줘 감사드린다”며, 윤 후보를 선출한 것은 “후보 선출을 위한 지난 10번의 토론과 정치적 행보에서 빚어진 호·불호와 찬·반을 통한 윤 후보의 역정은 정치 신인으로서의 순수함으로, 그보다는 후보의 진지한 자세와 열정이, 오로지 잘못된 법치를 바로잡겠다는 후보의 열망에 대한 당원들과 국민들에게 깊은 울림의 진정성에 대한 결과”라고 평했다.   

 

덧붙여 서 위원장은 “경선 과정에서의 시비와 갈등을 뒤로 하고, 대한민국의 구국과 재건을 위한 국민의 힘을 한 곳으로 모으는데, 새로 다시 시작한다는 초심을 잃지 않고 전 당원들이 대선에서의 승리를 위해, 전력을 다해 진력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영석 위원장의 입장문 전문은 다음과 같다.   

     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 후보 선출에 즈음하여....

 

먼저, 저희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 선출을 위한 경선이 당원들과 온 국민의 비상한 관심 속에, 윤석열 후보를 지지하고 성원해주신 데 대하여 당협위원장으로서 깊이 머리 숙여 감사를 드립니다. 당원은 물론 많은 국민들의 성원과 지지 가운데, 윤석열 후보가 내년에 실시되는 ‘국민의힘’ 대통령 후보로 선출 되었습니다. 

 

‘국민의힘’ 후보들 간의 지난 10번의 토론과 정치적 행보에서 빚어진 호·불호와 찬·반을 통한 윤 후보의 역정은 정치 신인으로서의 순수함으로, 그보다는 후보의 진지한 자세와 열정이, 오로지 잘못된 법치를 바로잡겠다는 후보의 열망에 대한 당원들과 국민들에게 깊은 울림의 진정성에 대한 결과라고 확신합니다.   

 

금번 ‘국민의힘’ 윤석열 대통령 후보의 결정은 그만큼 대한민국의 ‘공정과 상식’의 재건은 물론, 문재인 정부 5년간의 무능과 무법, 무치에 대한 준엄한 심판과 혁신을 위한 민심의 열망과 성원의 결과라고 해도 지나침이 없을 것입니다. 이제, 경선 과정에서의 시비와 갈등을 뒤로 하고, 대한민국의 구국과 재건을 위한 국민의 힘을 한 곳으로 모으는데, 새로 다시 시작한다는 초심을 잃지 않고 전 당원들이 대선에서의 승리를 위해, 전력을 다해 진력해야 할 것입니다. 

 

지금, 대한민국은 650여 일간에 걸친 코로나19가 아직도 국민의 생명과 재산의 훼손은 물론 중소기업과 자영업자들의 비탄과 절망의 질곡에서 헤매고 있는 안타까운 실정입니다. 의료 관계자들의 피로 누적과 힘겨움으로 지친 국민을 위한 분명한 등대 역할로 국민의 힘이 될 수 있도록 힘을 결집해야 하는 막중한 책임도 당과 당원들의 몫입니다.

 

이제, 그 희망의 시작을 윤석열 후보가 감당해 달라는 당원과 국민의 여망으로, 당원들과 함께 깊이 가슴에 새기고 대통령으로 선택 받는 그날까지 저와 당원들은 혼신을 다할 것입니다. 다시 한번 당원들과 함께 윤석열 후보를 지지해주신 국민들에게 감사드리며, 정권 교체를 위한 대선 승리의 그 날까지 최선을 다해 나갈 것을 다짐합니다.  

 

위드 코로나의 시작과 함께 환절기를 맞아 더욱 철저한 개인위생으로 건강하시기를 기원드립니다. 대단히 감사합니다.

 

국민의힘 부천시을 당협위원장 & 윤석열 국민캠프 정무특보

부천의힘 ‘부천청지기’  서 영 석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토뉴스
메인사진
부천시민 삶과 감정, 도시 문학으로 재탄생
1/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